HHSS Trip


여행 컨텐츠와 다양한 각 도시의 제품을 소개합니다.



Amsterdam

암스테르담은 네덜란드의 수도이며 네덜란드 최대 규모의 도시입니다. 12세기 경 암스텔강(Amstel R.)의 홍수 직후, 하구에 둑을 쌓아 도시가 건설되어  암스텔강(Amstel R.)의 이름이 도시의 이름이 되었고, 이후 무역항으로 발전하여 현재, 네덜란드의 경제·문화의 중심으로 성장한 도시가 되었습니다. 현재 170개가 넘는 다양한 국적의 이민자들 인구 비중 때문인지 문화적으로 다양하고 편견 없는 솔직한 태도는 크리에이터들에게 활동하기에 더할 나위 없는 환경을 제공하죠. 반 고흐 미술관, 암스테르담 국립 미술관 등 40여 개의 박물관과 미술관이 있으며, 아름다운 운하와 자전거 젊음의 분위기가 느껴지는 활기찬 암스테르담의 곳들을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시립 미술관(Stedelijk Museum)

아래사진에 스테들릭 미술관과 관련된 사진이 돌아다니게함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시립 미술관(Stedelijk Museum)은 암스테르담에있는 크리스티안 피터 반 에그헨 (C.P. van Eeghen)이 이끄는 민간 시민 단체에 의해 1874 년에 설립되었습니다. 1920 년경부터 현대 미술에 더욱 집중 하여 컬렉션을 선별하였고 암스테르담 시립 미술관(Stedelijk Museum)의 컬렉션은 사회적 주제 및 영향력있는 예술가를 중심으로 약 700 개의 조각과 그림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미술관을 둘러보려면 하루또는 반나절을 투자해야 볼수있을만큼 다양한 작품들이 소장되어 있습니다.


운영시간 

평일: 10am - 6pm  (평일 주말 동일) / 금요일 10am - 10pm
입장료: € 18,50


주소:Museumplein 10, 1071 DJ Amsterdam, 네덜란드(QR코드를 클릭하시면 구글지도로 이동해 원하는 장소를 별표로 저장하실수 있습니다.)

Tip. 금요일에는 10시까지 운영하고 있어서 금요일저녁에 이용하면 조금은 한적한 감상을 하실수 있습니다.
 

층별안내


지하1층 - The collection STEDELIJK BASE part1
지상1층 - The collection STEDELIJK BASE part2
지상1층 - Exhibitions STEDELIJK NOW
0층 - New views on the collection STEDELIJK TURN


전시의 시작은 지하 1층부터 시작됩니다. 지하 1층에서는 시작되는 전시는 빨간색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올라가서 1층, 0층까지 전시가 이어집니다.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시립 미술관(Stedelijk Museum)의 소장품과 1880부터 지금 현대 미술까지 폭넓게 관람할 수 있는 미술관입니다. (출처:암스테르담 시립미술관 홈페이지)

데이비드 펠햄(David Pelham)/시계태엽 오렌지( A Clockwork Orange)

시계태엽 오렌지( A Clockwork Orange)의 커버는 데이비드 펠햄(David Pelham) 이 디자인한 표지로 그는 1968년부터 1979년까지 펭귄 북스의 아트디렉터로 활동하며 이외에도 다양한 표지를 디자인하였다. 소설 시계태엽 오렌지( A Clockwork Orange)는 1962년에 출간된 앤서니 버지스의(Anthony Burgess) 소설이다. 그러나 이 작품은 1971년 스탠리 큐브릭의 영화로 더 유명해졌다. 소설 시계태엽 오렌지( A Clockwork Orange)는 인간의 자유의지와 도덕의 의미를 묻는 20세기의 문제작으로 상당한 논쟁을 일으켜서 영국에서의 개봉을 철회하게 되기도 하며 역대 가장 논쟁을 부른 영화 2위로 선정되기도 하였다. 이런 논쟁에도 불구하고 스탠리 큐브릭의 시계태엽 오렌지는 아카데미 작품상 후보로 지명되었으며 영화음악으로 들어간 베토벤의 9번 교향곡 또한 인기를 얻어 음반 판매를 증진시키는 현상이 벌어지기도 하였다.

  스텐리 큐브릭의 영화를 보고 매력을 느꼈을 분이라면 영화에서는 생략된 부분을 책속에서 찾아 보는 재미와 미묘하게 다른 결말도 비교해 보는 재미를 느껴보세요.


관련상품 이미지

Amsterdam

암스테르담은 네덜란드의 수도이며 네덜란드 최대 규모의 도시입니다. 12세기 경 암스텔강(Amstel R.)의 홍수 직후, 하구에 둑을 쌓아 도시가 건설되어  암스텔강(Amstel R.)의 이름이 도시의 이름이 되었고, 이후 무역항으로 발전하여 현재, 네덜란드의 경제·문화의 중심으로 성장한 도시가 되었습니다. 현재 170개가 넘는 다양한 국적의 이민자들 인구 비중 때문인지 문화적으로 다양하고 편견 없는 솔직한 태도는 크리에이터들에게 활동하기에 더할 나위 없는 환경을 제공하죠. 반 고흐 미술관, 암스테르담 국립 미술관 등 40여 개의 박물관과 미술관이 있으며, 아름다운 운하와 자전거 젊음의 분위기가 느껴지는 활기찬 암스테르담의 곳들을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엘리너 올리펀트는괜찮아 
(Eleanor oliphant is completely fine)

게일 허니먼(Gail Honeyman) 엘리너 올리펀트는괜찮아 (Eleanor oliphant is completely fine)


소설 엘리너 올린 펀트는 괜찮아 (Eleanor oliphant is completely fine)는 게일 허니먼(Gail Honeyman)의 작품으로 30대 여주인공이 내면의 상처를 치유해가는 과정을 그린 작품이다. 작가는 40세가 되던 해이십 년간 마음속으로 품고 있던 소설가의 꿈을 이루기 위해 글쓰기 과정을 듣기 시작했다. 그렇게 쓴 소설을 발전시켜 첫 소설 엘리너 올린 펀트는 괜찮아 (Eleanor oliphant is completely fine)를 완성할수 있었다. 이 작품은 2017년 영국에서 출간되어 이후 아마존 종합 1위를 차지했고, 이후 106주 동안 차트를 지키며 영국에서만 2백만 부 이상 판매되었습니다. 배우 리스 위더스푼이 판권을 구입해 영화로도 제작될 예정인 원작 소설이다.


  완전 괜찮다 라는 제목만으로 궁금증을 일으키는 책입니다. 그녀의 삶의 이야기를 들어보며 주인공과 함게 올한해도 괜찮은 날들로 만들어 볼수있을거 같은 위로를 느껴볼수 있는 소설 책이다. 



프란츠 카프카(Franz Kafka) 
변신(Metamorphosis),성 (Castle)

프란츠 카프카(Franz Kafka)

프란츠 카프카(Franz Kafka)는  프라하에서 태어나 법률을 공부하였고 졸업 후에 법원에서 1년간 시보로 일했다. 그는 프라하에 있는 보험공사로 직장을 옮겨 은퇴하기 전까지 낮에는 일을하며 밤에는 글을쓰는 일에 몰두했다. 그는 유대계 독일이라는 독특한 환경으로 인해 늘 고독과 외로움을 안고 지냈다. 그는 비현실적이면서도 현실적인 상황속에서 인간의 존재를 끊임없이 추구한 실존주의 소설가로 널리 알려져 있다.


피터 멘델선드(Peter Mendelsun)

북커버 디자이너인 피터 멘델선드(Peter Mendelsun)는 클래식 피아니스트였으나 캄캄한 미래에 대한 고민을 하다 독학으로 디자인을 공부하였습니다. 그는 30대에 북 디자이너로 전업하여 지금은 4권의 저자인 동시에 브랜딩 컨설턴트로Knopf의 아트디렉터로 활동하며 이외의 600권이 넘는 다양한 책의 표지를 디자인하고 있습니다.


  상상할 수 없는 기이한 사건이 일어나는 프란츠 카프카(Franz Kafka)의 소설입니다. 그의 작품속의 주인공이 되어 생각하고 경험하지 못했던 다양한 감정들을 체험하며 삶의 부조리에 대한 위안을 받아볼수있는 작품입니다. 



1984 조지오웰 (George Orwell)

조지 오웰(George Orwell)

조지 오웰은 본명은 에릭 아서 블레어(Eric Arthur Blair)다. 그는 1903년 인도에서 영국 하급 관리의 아들로 태어났으며  8살때 영국으로 귀국하여 명문 사립 중등학교를 졸업했으나 대학 진학을 포기하고 미안마 경찰로 근무하였으나 식민체제와 제국주의에 대한 혐오감을 견디지 못하고 경창직을 그만두고 작가의 길을 걷기 시작했다. 그는 1945년 러시아 혁명과 스탈린에 대한 정치 우화<동물농장>을 출간하며 명성을 얻게 되었다. 지병인 결핵으로 입원 중 걸작 《1984년》을 완성했다.오웰은 개인의 자유를 억압하는 전체주의를 비판했던 작가로 잘 알려져 있다.



폴 베이컨 (paul bacon)


디자이너 폴 베이컨은 유니크한 디자인의 북커버와 앨범 커버로 유명한 미국의 디자이너이다.  그의 대표작으로는 캐치-22, 뻐꾸기 둥지 위로 날아가는 새,포토노이의 불평,등 6,500권 이상의 책커버를 디자인 하였다. 그의 북커버 디자인은 눈에 띄는 문자와 작은 개념 이미지를  대담하게 디자인한 "빅북 룩" 의 미니멀리스트적인 디자인 선구자이다. 그의 작업물들은 레터링을 포함한 모든 디자인을 손으로 작업했다.



  1949년에 출판된 조지 오웰의 『1984』작품속에서 이상하게도 우리가 사는 사회와 닮아있는 점들을 발견하게되는 책이다. 과학의 발달 결과 인간생활이 어떻게 될 것인가를 가장 부정적인 방향으로 그린 디스토피아 SF 소설이지만 책속에서 어떻게 변화하면 긍정적으로 바뀔수 있을지 생각해 보아도 좋지 않을까요?


윌리엄 셰익스피어(William Shakespeare)

William Shakespeare's(윌리엄 셰익스피어) 

영국의 시인이자 영국이 낳은 세계 최고 극작가로서 윌리엄 셰익스피어의 생애는 의문투성이다.그는 1564년 4월 23일 런던 북동쪽의 한 소읍 스트랫퍼드 어폰 에이번 (Stratford upon Avon)에서 장남이자 셋째 아이로 태어났다. 당시의 사회적 신분으로서는 중산계급에 속해 있었기 때문에 셰익스피어는 풍족한 소년시절을 보낸 것으로 짐작된다. 극작가로서의 셰익스피어의 활동기는 1590∼1613년까지의 대략 24년간으로 볼 수 있다. 이 기간에 그는 모두 37편의 작품을 발표하였고 그중 가장 인기를 끈 작품이 〈베니스의 상인> 이었다.  셰익스피어의 4대 비극인<햄릿> <리어 왕> <.맥베스> <오셀로>가 이 무렵의 작품이며 <로미오와 줄리엣> 등 37편의 희곡과 여러 권의 시집을 남겼다.


밀튼 글레이저 (Milton Glaser)


밀튼 글레이저 밀턴 글레이저(Milton Glaser, 1929.6.26~)는 뉴욕에서 태어났으며 제1차 석유파동 직후 전 세계가 극심한 경제불황을 겪고 있던 1975년에 시민들에게 희망을 주고자 기획한 광고 캠페인뉴욕의 로고 ‘아이 러브 뉴욕(I♥NY)&rsquo